도피처였던 '게임'이 제가 사회로 나갈 수 있는 매개체가 됐어요

노 승 훈 (가명)