제 재능과 잠재력을 통해 의미 있게 살고싶어요

김 지 수 (가명)